어중간한 집 - 대림역 정호네 생선구이 먹어보자

어제 급 회사 동생과 퇴근 중 생선구이를 먹자고하여 방문

대림역 1번 출구로 나와서 쭉 직진 길따라 내려가면  코너에 위치함.

우선 먹어본 것은 고등어 / 갈치 / 삼치 3개를 먹었음..많이 먹었네

고등어 / 삼치는 각 12000원 정도 갈치는  15000원

이중 고등어와 삼치는 먹을만 하나 갈치는 먹지마시길..

손바닥(작은 사이즈)만한거 달랑 2개 나옴.

아주머니에게 물어봄. 15000원인데 갈치 대가리는 어디 있냐고... 달랑 두 덩어리.. 이것도 중국산....

고등어와 삼치까지는 분위기 좋았으나 갈치에서 아웃...

중요부분. 갈치는 시키지도 먹지도 맙시다. 나머지는 그냥 먹을만함. 그렇다고 엄청 크거나 하지 않음

노원구 유명한 생선구이집에 비하면 굉장히 비싼편임.

돈 있으면 가시고 굳이 찾아가는 것은 반대..

갈치는 빼고 시켜드세요..